조글로로고 media
Total : 8850
  •  '미운 우리 새끼' 신동엽이 아내 선혜윤 PD에 대해 이야기했다. 8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한고은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신동엽은 한고은에게 "결혼 후 다들 전보다 안정적이고 편해 보이더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한고은은 신동엽에게 아내 선혜윤 PD와...
  • '구해줘! 홈즈'에서 소개된 곤지암 라탄 하우스가 화제다. 8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에서는 강성진과 양세형 그리고 홍은희와 김광규, 임성빈이 각각 코디로 출격한 가운데, 곤지암 라탄 하우스가 소개됐다. 이날 의뢰인은 '구해줘! 홈즈' 측에 은퇴 후 제2의 인생을 꿈꾼다...
  • 사극 없는 추석 극장가를 청불 범죄극, 휴먼 코미디, 액션물이 채운다. 명절 대목을 노리는 영화 세 편이 나란히 같은날 출격하는 가운데, 극장가에는 전운이 감돌고 있다.  추석 연휴를 겨냥한 한국영화 세 편 '타짜: 원 아이드 잭'(감독 권오광), '힘을 내요, 미스터 리'(감독 이계벽), '나쁜 ...
  • 트로트 가수 홍진영과 그의 언니 홍선영이 함께 운동을 하며 티격태격했다. 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홍진영이 언니 홍선영에게 운동을 배우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홍선영은 홍진영에게 자신이 배운 운동을 알려주겠다고 말했고, "사람들이 너 '보톡스 맞았다네. 살쪘네'라고 하더라"...
  • 가수 유승준(43)이 자신의 한국 입국 거부 의견을 밝힌 서연미 CBS 아나운서의 발언을 공개 비난하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유승준은 8일 자신의 SNS에 서 아나운서의 발언 일부가 담긴 방송 화면을 올리면서 책임을 묻겠다고 경고했다.  문제는 지난 7월 8일 CBS 유튜브 '댓꿀쇼PLUS'...
  • 거듭된 폭로에 대중 관심만큼 피로감 누적…'득보다 실' 판단한 듯 구혜선(왼쪽)과 안재현 부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정윤희 인턴기자 = 파경 위기 속에서 폭로전을 이어가던 배우 구혜선(35)-안재현(32) 부부가 결국 법정에서 이혼을 둘러싼 시비를 가리게 됐다. 사적 대화는 물...
  • 배우 정우성(46)과 배우 이하늬(36)가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자로 나선다. 부산국제영화제 측에 따르면 정우성과 이하늬는 오는 10월 3일 오후 7시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에서 열리는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서 마이크를 잡는다. 올 2월 개봉한 영화 ‘...
  • "지금이라도 바짓가랑이를 붙잡고 싶지만, 윤종신씨의 진심을 존중해드려야죠." 윤종신이 MBC '라디오스타' MC자리에서 물러난다. 지난 2007년부터 '라디오스타'의 원년 멤버로 출발해 여러 MC들이 오가는 와중에도 단 한 번의 결석없이 12년 간 자리를 지킨 그다. 윤종신은 음악 작업을 위해 오는 10월 출...
  •   씨엔블루 전 멤버 이종현이 보낸 DM을 공개해 논란의 중심에 섰던 BJ 박민정이 "멘탈이 붕괴돼서 휴방했다. 하지만 후회하지는 않는다"라는 입장을 밝히며 네티즌들의 지적에 일일이 답변했다. 박민정은 지난 4일 밤 자신의 유튜브 채널 '박민정 TV'에 '최근 있었던 논란에 대한 입장입니다'라는 제...
  •  비틀즈 음악을 통해 진정한 인생의 의미를 알려줄 을 뛰어넘은 흥행 영화가 올가을 관객들의 고막을 호강 시켜줄 OST 맛집 영화로 떠올라 화제다. 영화 는 비틀즈가 사라진 세상, 유일하게 그들의 음악을 기억하는 무명 뮤지션 잭에게 찾아온 인생을 뒤바꿀 선택을 그린 이야기. 올가을, 극장가는 귀를 호강 시켜주는...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다음  맨뒤›

포토뉴스 오늘은 2019년 9월 18일

오늘의 인물

  • *
  • *

세상에 이런 일이 더보기+

살아가는 이야기 더보기+

많이 본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최신 코멘트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