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테네 교외 불구덩이 빠졌다..최소 20명 사망·
[ 2018년 07월 24일 10시 27분   조회:1788 ]

기온 40도가 넘는 불볕더위로 몸살을 앓고 있는 그리스 수도 아테네 외곽에서 2건의 대형 산불이 발생해 최소 20명이 사망하고 주민과 관광객이 대피하는 등 피해가 확산하고 있다.
 

그리스 당국은 24일(현지시간) 아테네 서부의 산악 지대와 북동쪽의 펜텔리 지역 등 아테네 외곽 2곳에서 전날 대형 산불이 발생해 수십 가구가 대피하고, 아테네와 코린트를 잇는 주요 고속도로가 봉쇄됐다고 밝혔다.
 

드미트리스 자나코풀로스 그리스 정부 대변인은 이번 산불로 현재까지 최소 20명이 숨지고 최소 69명이 부상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부상자 다수는 위중한 상태로 알려졌다.

거대산불에 그리스 주민들 불안[AFP=연합뉴스]
 

전날 아테네 북동부의 펜텔리 지역에서 시작된 불길은 인근 마을인 라피나로 번졌다.
 

현지 공영 Ert 방송은 긴급구조대를 인용해 아테네 동쪽 40㎞ 떨어진 라피나의 승용차 밑에서 3구의 불탄 시체가 발견됐고, 2명의 부상자는 병원으로 옮겨지는 과정에서 숨졌다고 보도했다.
 

아테네에서 서쪽으로 50㎞ 떨어진 해변의 휴양도시 키네타에서 시작된 또 다른 불길은 강풍을 타고 빠르게 번져 여러 채의 주택을 집어삼켰다고 현지 SKAI 방송은 전했다.
 

현장에는 40대의 소방 차량, 여러 대의 소방 헬리콥터 등이 동원돼 진화에 나서고 있으나, 불길 확산 속도가 워낙 빨라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당국이 상황의 심각성을 강조하며 주민들에게 즉각적인 대피를 독려하고 있어, 현지 주민들이 자동차나 모터 자전거 등을 타고 황급히 마을을 떠나는 모습이 속속 목격되고 있다.

그리스 당국 비상사태 구호에 총력[AFP=연합뉴스]
그리스 당국 진화에 총력[AFP=연합뉴스]
 

주민과 관광객들은 불길을 피해 아테네 동부의 해변으로 대피해 해상구조대의 구조를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산불 발생 수 시간 만에 아테네 상공 역시 이미 검붉은 색 연기로 자욱하게 뒤덮였다.
 

사태가 심상치 않자 보스니아를 방문 중이던 알렉시스 치프라스 그리스 총리는 전날 급거 귀국해 긴급회의를 소집하고 산불 진압 상황을 보고받았다.
 

그리스 정부는 이번 산불로 가옥 수십 채와 차량이 불타고 대형 인명피해가 발생하자 화재 진압을 위한 국제사회의 지원을 요청했다.
 

그리스에서는 최근 40도가 넘는 고온 현상이 이어지며 당국이 산불 발생 위험을 경고한 데 이어 22일에는 아테네는 관광객 등의 열사병을 우려해 도시의 상징인 아크로폴리스를 폐쇄했다.
 

AP통신에 따르면 2007년 그리스 남부 펠로폰네소스 반도에서 대형 산불이 발생, 60여 명이 사망했다.
 

현재 남유럽뿐만 아니라 북유럽, 북미, 아시아, 아프리카 등 세계 곳곳에서는 기록적인 폭염, 가뭄, 산불 때문에 인명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환경학자들은 이 같은 극단적 기상이 지구온난화에 따른 기후변화와 무관하지 않다는 우려섞인 분석을 제시하고 있다.연합뉴스

좀처럼 잡히지 않는 불길.

파일 [ 2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8089
  • 중앙 선전부, 전국 총 공회, 공청단중앙, 전국 여성연합회, 베이징(북경)대학이 공동으로 주관한 백성들의 선전행사인  '나와 나의 조국' 첫 전국 선전회가 26일 오후 베이징에서 열렸습니다.   백성들의 선전회인 '나와 나의 조국' 행사는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을 경축하기 위한 &#...
  • 2019-06-27
  • 덴마크에 최년소 녀성 총리가 탄생했다. 가디언에 따르면 메테 프레데릭센 사회민주당 대표는 25일(현지시간) "3주간의 협상 끝에 새 내각을 구성하게 됐다"며 "이같은 소식을 전할 수 있어 정말 기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 41세인 프레데릭센 대표는 덴마크 력사상 최년소 총리에 오르게 됐다. 2011년 당...
  • 2019-06-27
  • 이것은 6월 25일 무인기로 촬영한 북경대흥국제공항 서쪽 관재탑이다. 당일, 북경대흥국제공항 서쪽 관재탑은 검수를 거쳐 정식 사용에 투입되였다. 서탑은 ‘봉황의 눈(凤凰之眼)’으로 불리고 있는데 앞으로 북경대흥국제공항 70% 이상의 비행기 리륙과 착륙 지휘임무를 담당하게 된다. 인민넷 조문판
  • 2019-06-27
  • 图为22岁的学生芝敏,喜爱潮牌以及明星原创潮牌,父母也会买手表和手镯等奢侈品送给她。上衣:4500 元;裙子:3700 元;包:9000 元;鞋:2900 元;项链:3700 元;手表:90100 元;手镯:91013 元。 6月26日报道,近日,优衣库与街头艺术家KAWS合作的联名款T恤在多个城市专卖店被抢购一空,疯狂的抢购者挤破大门,甚至扒下...
  • 2019-06-26
  • 중국의 한 서예 애호가가 기네스 세계 기록을 수립했다.24일 중신망(中新网)에 따르면 23일 산시성(山西省) 출신의 서예 애호가 杨拴明(57세)은 15시간 20분 동안 붓 한 획으로 1350페이지에 4314자를 써 이 분야의 기네스 세계 기록을 작성했다. 봉황망코리아 
  • 2019-06-26
  • 6월 24일 새벽 2시 10분경, 운남성 홍하주 금평현(金平县) 금수하진 련방촌에서  폭우로 인한 산사태가 발생해 촌의 135가구(547명)가 정도부동하게 피해를 입었으며 4명이 실종된 상태이다. 사건이 발생한 후 구조대원들과 정부관계자 등 200여명이 구조작업에 투입됐다. 중신넷
  • 2019-06-26
  • 중국에서는 25일 새벽 2시 9분(현지시간) 사천(四川)성 서창(西昌)위성발사센터에서 장정(長征)-3호 을(乙) 운반 로켓으로 46번째 북두(北斗) 항법위성 발사에 성공했다. 봉황넷       
  • 2019-06-26
  • 24일(현지시간) 독일 북동부 상공에서 불붙은 유로파이터 타이푼 전투기 한 대가 추락하고 있다. 이날 독일 공군 소속 유로파이터 전투기 두 대가 공중 전투 훈련 중 충돌해 추락했다. 전투기 조종사 2명은 낙하산으로 비상 탈출을 시도했으나 1명만 살아남았다. [AP=연합뉴스] 독일 북동부 상공에서 유로파이터 타이푼 전...
  • 2019-06-25
  • 6월 하순 중국륙군 73집단군 모 특전부대에서는 신강군부구 모 훈련기지에서 층집 오르내래기, 등반훈련에 몰입하고 있다. 이들은 12메터 높이의 층집을 평지와 다름없이 자유자재로 오르내릴 수 있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들은 이외에도 10가지 고강도의 훈련과제를 소화해내야 한다. 중신넷
  • 2019-06-25
  • 지난 23일(현지시간) 독일 중부에 위치한 할바흐의 옥수수밭에서 2차대전 당시의 것으로 추정되는 폭탄이 터졌다. 이 폭발로 밭에는 넓이 10m, 깊이 4m의 대형 구덩이가 생겼다. 경찰은 폭탄이 농기구 등 외부 충격으로 터진 징후가 없어 땅속에 묻혀 있던 폭탄의 화학적 현상으로 기폭장치가 반응한 것 같다고 밝혔다. 폭...
  • 2019-06-25
  • 제22회 상해국제영화제 금작상(金爵奖) 시상식이 23일 저녁에 있었습니다. 이란영화 "캐슬 오브 드림(夢之城堡)"이 최우수작품상과 최우수감독상, 남우주연상을 받았습니다. 그중 남우 주연상은 중국영화 "불향심(拂鄕心)"과 함께 공동 남우주연상을 받았습니다. 여우 주연상은 영화 "Inhale-Exhale(呼吸之間)"에...
  • 2019-06-24
  • 6월 23일 새벽 5시 30분경, 광동성 불산시의 렌드마크로 떠오르던 원 불산시채색브라운파이프공장의 급수탑이 폭파소리와 함께 력사속으로 사라아졌다. 불산시채색브라운파이프공장에서는 지난 1988년 11월에 시공, 1992년 1월에 사용에 교부됐으며 브랑스기술을 인입하여 채색브라운파이프를 생산한 것으로 알려졌다. 봉황...
  • 2019-06-24
  •   ‘월(Walle)’이라는 이름의 잡종견이 올해 가장 못생긴 개로 뽑혔다. 지난 21일(현지시각) 미국 스플래쉬에 따르면 이날 캘리포니아주 페탈루마에서 열린 ‘제25회 가장 못생긴 개 선발대회’에서 비글종 월이 29마리의 경쟁견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 1500달러의 상금을 획득했다. 월은 바셋과...
  • 2019-06-24
  • 6月23日报道,6月22日,国家级猕猴自然保护区河南济源五龙口举行“第二届猴王争霸赛”,来自全国各地的50余名“美猴王”同台竞技,各显神通,86版《西游记》唐僧的扮演者徐少华,猪八戒的扮演者马德华莅临现场指导、点评,吸引数千人围观。 据了解,五龙口共有3000多只野生猕猴,被誉为“中国猴山...
  • 2019-06-24
  • 23일 저녁, ‘가족이 부른다'특집으로 꾸며진 ‘우리 노래 대잔치’가 연변텔레비죤 공개홀이 아닌 연길시 청년광장 야외무대에서 록화를 진행해 한 여름밤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선물하며 더위를 날려주었다. ‘가족이 부른다’ 문구가 새겨진 무대 오른켠에 걸린 노란 등불이 밝혀지자 록화...
  • 2019-06-24
  •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20일 방북 중인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집무실인 노동당 본부청사로 초청해 당 정치국 간부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1일 보도했다.
  • 2019-06-21
  • 6월 20일, 파키스탄에서 렬차와 화물차가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해 최소 3명이 사망하고 여러명이 부상당했다. 파키스탄 철도관계자에 따르면 당일 오후 남부 항구도시인 카라치에서 동남부 하라르로 가는도중 화물차와 충돌하는 사고가 발행했다며 사망자중 1명은 보안인원이라고 밝혔다. 사진 봉황넷 
  • 2019-06-21
  • 20일 저녁 9시 40분경(현지시간),습근평 주석과 팽려원 녀사는 김정은 부부의 배동하에 '5.1'경기장에서 조선에서 특별히 준비한 문예공연을 관람했다. 공연의 주제는 ‘조중우의 만고장청(朝中友谊 万古长青)’으로서 습근평 주석이 국가부주석이던 2008년 조선을 방문해 방명록에 남긴 문구로 알려졌다...
  • 2019-06-21
  • 중공중앙 총서기이며 국가주석인 습근평이 6월 20일 전용 비행기 편으로 평양에 도착하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대한 국빈방문을 시작했다. 현지 시간으로 점심 12시경, 습근평 주석이 탑승한 전용기가 평양순안공항에 도착했다. 비가 내린후 개인 날씨를 맞은 평양은 하늘이 높고 구름 한점...
  • 2019-06-20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다음  맨뒤›
포토뉴스 더보기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