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매의 사진으로 보는 무한의 1박 2일...
[ 2020년 02월 19일 10시 46분   조회:1228 ]



2月15日,湖北省武汉市,雪中长江边的停船。2月15日,一场突如其来的大雪降落在武汉上空。疫情之下,这座常住人口近千万的城市没有了往日的喧闹,空荡荡的江畔和街道此时显得更加寂静无声。在恶劣的天气里,有些人的脚步从未停歇:护送治愈患者出院的医护人员,在城市各处巡查的公安干警,在社区值守的基层工作人员,清扫街道的环卫工人……他们依然坚守在各自的岗位上,维持着这座城市的基本运转。好在,坏天气不会永远持续,晴天比想象中更快到来。16日,雨雪停歇,武汉迎来了久违的冬日暖阳。来源:北京青年报



2月15日,武汉东西湖方舱医院,一辆载有治愈患者的车开出医院。



2月15日,武汉东西湖方舱医院,雪中的一名工作人员。



2月15日,湖北省武汉市江岸区,武汉市中心医院南京路院区被征收为新冠肺炎定点医院后,一名医院职工把物品搬离。



2月15日,湖北省武汉市江岸区,大雪中,一名戴着防毒面具的警察。他刚刚将一位患者送到武汉市中心医院南京路院区



2月15日,湖北省武汉市,一名骑电动自行车的女士。



2月15日,湖北省武汉市,一名行人望向两家没有营业的商店。



2月15日,湖北省武汉市,雪中的两名行人。



2月15日,湖北省武汉市武昌区,武昌站铁路桥洞下,一名行人拖着行李通过。



2月15日,湖北省武汉市武昌区,路边的一把伞



2月15日,湖北省武汉市武昌区,首义路街道一侧悬挂着宣传疫情防控的条幅。



2月15日,湖北省武汉市武昌区,共享单车在小区门口搭起“路障”。



2月15日,湖北省武汉市武昌区,湖北大中中医院门前,一名工作人员经过。椅子上已经落了厚厚一层雪



2月15日傍晚,湖北省武汉市武昌区,雪中的静安路小区。



2月15日,湖北省武汉市汉阳区龙兴西街,大雪中的环卫工人将垃圾拖上垃圾车。



2月15日,湖北省武汉市武昌区,滞留在武昌火车站地下停车场的外来务工者。



2月16日,湖北省武汉市武昌区,天气放晴,积雪消融,街头的车辆和行人多了起来。



2月16日,湖北省武汉市,江汉路商业街附近,外卖员胡师傅(左)在路口打电话,他接了5单外卖,正在配送。他说,最近活儿很多,今天早上5点多就起床接单了。



2月16日,湖北省武汉市,江汉路的一家超市门前,市民排起了长队。据超市张贴的通知,顾客需分批次进入,每半小时进入30个人。



2月16日,湖北省武汉市,民生社区磨子桥的出入口,一位老人拿着两包行李从共享单车搭成的简易“路障”边进入楼道。



2月16日,湖北省武汉市,民生社区花楼街,趁着晴天,不少小区的居民都走出家门,或是采购物资,或是晒晒太阳。



2月16日,湖北省武汉市,汉正街附近的停车场,港城实业开发有限公司的员工们在吃午饭。自2月8日起,该公司28名员工前往汉正街的4个社区,帮助进行值守、消毒等工作。



2月16日,湖北省武汉市,一家农产品电商仓库外堆放的包装盒。受新冠肺炎疫情影响,生鲜食品的线上订单量骤增。



2月16日,湖北省武汉市,武汉第四人民医院附近的一家酒店门前,两名工作人员在轮班休息期间坐在路旁的长椅上睡着了。这家酒店被征用为新冠肺炎轻症患者集中隔离点,他们负责看顾酒店内四十余名需隔离人员。



2月16日,湖北省武汉市,送菜小哥许可在为取单的小区居民摆放货品。



2月16日,湖北省武汉市,汉阳关大楼门前,江国安在打太极拳。他是黄冈人,在武汉一家生鲜连锁超市上班,今年因为疫情的缘故,没能回家和妻儿团聚。



2月16日,湖北省武汉市,一家小区出入口,工作人员在对车辆进行登记核查。




2月16日,湖北省武汉市,江岸区吉庆街旁,人们为街边的雕像戴上了口罩。



2月16日,湖北省武汉市,利济路上,一名市民躺在栏杆上晒太阳。



2月16日,湖北省武汉市,江岸区汉润里小区,工作人员在门口值守。该社区位于中山大道中段东南侧,地处闹市中心,是典型的开放式小区。据工作人员介绍,为了更方便有效地管控,目前社区工作人员已经将小区若干进出口全部封闭,只留下一个进出口



2月16日,湖北省武汉市,江汉区花楼街,雪后初晴,一名行人张开双臂享受阳光。 

파일 [ 2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8687
  • 매년 3, 4월이 되면 시짱(西藏 서장) 린즈(林芝림지현 )에는 복사꽃이 활짝 핀다. 온 산 가득 활짝 핀 복사꽃이 아름다운 절경을 자랑한다. 원문 출처: 신화망
  • 2020-04-03
  • “나는 코로나19에 감염될 걱정 없습니다. 의료진이 환자를 직접 접촉하지 않아도 됩니다.”    코로나19로 인한 의료진 감염이 증가하면서 이탈리아 병원에 등장한 ‘로봇 간호사’에서 나온 ‘기계 음성’이다.    코로나19 발병의 진원지인 이탈리아 북부 롬바르디주...
  • 2020-04-03
  • 일본의 한 온라인 대학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다중 접촉에 따른 확산 우려가 커지자 학생들을 대신할 ‘아바타 로봇’을 이용해 졸업식을 진행하면서 눈길을 끌고 있다. 일본 최초로 온라인 학위 취득 제도를 실시하기도 한 비즈니스ㆍ브레이크스루 대학ㆍ대학원(BBT 대학ㆍ대학원)은 공식...
  • 2020-04-02
  • 태평양에 배치된 미국 핵추진 항공모함 시어도어 루스벨트(CVN-71)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해지면서 급기야 함장이 국방부에 SOS를 보냈다.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미국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와 영국 BBC 방송 등에 따르면 루스벨트호의 브렛 크로지어 함장은 국방부에 보낸 서한에서 "5천...
  • 2020-04-02
  • 떠날 때는 찬 기운이 가득했는데 돌아올 때는 어느새 봄기운이 한창이다.   3월 22일부터 29일까지  길림성 호북지원의료팀 도합 4진 의료대원들이  사명을 완수하고 무사히 돌아왔다.   3월31일  길림성 호북지원의료팀  제5진 의료인들이 무사히 돌아왔다!   련며칠 장백산 지역은 유...
  • 2020-04-01
  • [량산 산불 후속보도1] 인민일보 4월 1일 보도에 따르면 사천성 량산주 서창시에 대형 산불 진화과정에 19명 사망, 그중 18명은 소방대원이며 1명은 길안내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민일보  ------------------- 3월 30일 15시 51분경 사천성 량산주 서창시에서 갑자기 산불이 일어나 도시 전체가 검은 연기에 ...
  • 2020-03-31
  • 호남성에서 렬차가 탈선하면서 화재까지 발생하는 사고가 났다. 30일, 12시경 호남성 침주(郴州)시 영흥현(郴州永兴县) 에서 전복됐다. 이번 사고는 련일 내린 폭우로 침주 하행 구간의 선로가 붕괴되면서 일어났다. 기관사는 이 구간을 운행하면서 급제동을 걸었지만 열차가 선로를 이탈하면서 렬차 일부가 뒤집히고 불까...
  • 2020-03-30
  • 3월 29일 새벽 0시6분,호북성에서 항공운수 재개후의 첫 민용항공기인 복주항공 FU6779 항공편이 의창삼협공항에서 리륙하여 복주로 향했다. 3월 29일,의창공항은 복주, 심수 등 16개 항로의 22개 항선을 회복했다. 이는 호북성에서 항공운수를 회복한 첫 공항이며 또한 호북성 운항재개 첫날에 항로와 항선이 가장...
  • 2020-03-30
  • 29일,일본행 비행기가 필리핀 마닐라 공항에서 리륙하던 중 폭발과 함께 추락해 탑승자 전원이 숨졌다. 마닐라 국제공항은 사고 직후 항공기 진화에 나섰지만 탑승자들의 생명을 구하지는 못했다.사고당시 비행기에는 8명이 탑승 그중 6명은 승무원으로 필리핀인이고 승객 둘은 각각 캐나다인, 미국인인 것으로 알려졌다.&n...
  • 2020-03-30
  • 습근평 주석은 29일 절강을 시찰했다. 당일 습근평 주석은 주산항과 천산항 지역의 부두와 북룬구대계 자동차부품모형단지를 둘러보면서 입주기업 및 생산재개 상황을 정검했다.  신화사 
  • 2020-03-30
  • 3월 27일, 미국 뉴욕 매하탄의 자비츠센터를 임시병원으로 정하고 코로나19 환자들을 치료하고 있다. 이 병원은 미국 륙군공정병들에 의해 개건됐다.  사진 중신넷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12만명을 넘어섰고, 사망자도 2천명을 돌파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은 28일 오후...
  • 2020-03-29
  • 호북지원 연변의료대원들이 60여일간의 무한 전염병 제1선에서의 긴장한 전투를 거쳐 맡았던 환자들을 모두 리셋 (清零)했다.  곧 무한을 떠나게 되는 시점에서 의료대원들은  식수로 무한과의 뜻깊은 작별기념을 남기였다. 한편 의료대원들은 3월 28일 철수 날자를 통지받고 고향으로 돌아올 준비를 하고 있다....
  • 2020-03-27
  • 호주 뉴사우스웨일스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 현장에서 구조된 코알라가 다시 야생에 방사되고 있다.10억 생명 앗아간 호주 산불, 6개월여 만에 '종료'됐다. 전체 코알라 7만5천여마IFrame리 중 45%가 떼죽음을 당한 것으로 추산된다. 호주 생태학자들은 코알라가 '기능상 멸종' 상태가 됐다고 보고 있는 실정...
  • 2020-03-27
  • 3월 22일, 길림성 무한지원의료팀의 145명 의료인들이 첫진으로 무사히 돌아왔다.  3월 24일, 길림성 무한지원의료팀의 179명 의료인들이 제2진으로 무사히 돌아왔다.  영웅들의 개선, 고향 인민은 1209명 무한지원의료팀의 모든 성원들이 안전하게 고향으로 돌아오기를 기대한다.  1월 24일, 길림성의 첫 ...
  • 2020-03-26
  • 지난 3월 23일, 이탈리아 미란국제전시센터를 림시병원으로 개건중이다. 현재 이탈리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루적 확진자 및 사망자 규모가 나란히 7만명과 7천명을 넘어섰다. 바이러스 확산 속도는 다소 진정되는 양상이다.이탈리아 보건당국은 25일 오후 6시(현지시간) 기준 전국의 누적 사망자 수가...
  • 2020-03-26
  • 태평양에 배치된 미국 해군 항공모함에서 수병 3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로이터와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토머스 모들리 미 해군장관은 24일(현지시간) 국방부 브리핑에서 항공모함 시어도어 루스벨트(CVN-71)호에 탑승한 해군 병사 3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이는 현재 운항 중인 미 해군...
  • 2020-03-25
  • 콜롬비아 수도 보고타에 위치한 교도소에서 코로나19(COVID-19)와 관련된 폭동이 발생해 재소자 23명이 사망했다고 현지언론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보도에 따르면 이날 마르가리타 카베요 콜롬비아 법무장관은 보고타의 라모델로 교도소에서 벌어진 폭동으로 인해 재소자 23명이 사망하고, 수감자와 교도관 등 90명이...
  • 2020-03-24
  • 이탈리아 보건당국은 현지시각 23일 오후 6시 기준으로 전국 누적 사망자 수가 6천78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전날보다 602명, 11% 증가한 것으로 증가율은 지난 19일 이래 가장 낮았다.누적 확진자 수는 4천789명 증가한 6만 3천927명을 기록했다. 사진 신화사 
  • 2020-03-24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포토뉴스 더보기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